"물의 순환"의 두 판 사이의 차이

48 바이트 제거됨 ,  7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잔글 (r2.7.1) (로봇이 바꿈: ar:دورة مائية)
잔글
 
== 설명 ==
:<span style="font-size:80%">주: 아래에서 말하는 [[강수 (날씨)|강수]]는 강물이 아닌, 하늘에서 떨어진 물이나 그 현상을 말한다.</span>
앞서 언급했듯이 물의 순환은 시작과 끝이 없다. 물의 순환을 일으키는 태양은 바닷물을 데운다. 그 가운데 일부는 [[대기]]에 [[수증기]] 상태로 [[증발]]한다. 얼음과 [[눈 (날씨)|눈]]은 수증기로 바로 승화할 수 있다. 상승하는 대류는 증발산하는 물(식물로부터 발산한 물이나 흙으로부터 증발한 물)과 더불어 수증기를 대기에 제공한다. 수증기는 대기로 올라가며 여기서 온도가 차가워지면 구름에 응축된다. 대류는 지구 주위의 구름을 움직이며 구름의 입자는 충돌하고 상승하다가 [[강수 (날씨)|강수]] 현상이 일어난다. 일부 강수는 눈으로 떨어지며 수천년에 걸쳐 언 물을 담을 수 있는 만년설이나 빙하로 쌓이기도 한다. 따뜻한 날씨의 설괴빙원은 봄이 찾아오면 녹고 눈이 녹으면 물이 되어 땅 위를 흐른다. 대부분의 강수는 바다나 땅으로 다시 떨어지며 중력으로 인해 강수는 땅 위를 흐른다. 여기서 흐르는 물의 일부는 골짜기의 강으로 들어가 바다로 흐른다. 이러한 물들과 지하수는 모여서 호수의 민물이 된다. 그렇다고 모든 빗물이 강으로 흐르는 것은 아니다. 이 중 대다수는 침투 과정을 걸쳐 땅으로 스며든다. 어떠한 물들은 땅 깊이 스며들어 [[대수층]]을 새로 보충한다. 일부 침투수는 지표와 가까워서 지하수가 흘러나오면 지표수와 바다로 다시 스며들고 일부 지하수는 땅의 틈새에 들어가 샘물로 합쳐진다. 물은 시간이 지나면서 계속 흐르며 일부는 바다로 다시 흘러 들어간다. 이렇게 물의 순환은 계속 새로운 과정을 거듭한다.
 
이러한 물의 순환 과정은 다음과 같이 나타낼 수 있다:
:* [[강수 (날씨)|강수]] 현상
:* 지표면에 분포된 식생계 및 낙엽 등에 의한 차단 (Canopy interception)
:* 눈의 녹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