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팔부신장(八部神將)은 불법을 수호하는 여덟 수호신이다. 여덟이기 때문에 팔부중(八部衆)이라고도 부르며, 천(天) ·용(龍)을 으뜸으로 치기 때문에 천룡팔부(天龍八部) 또는 천룡팔부중이라고도 부른다. 다만 실제로 여덟 명은 아니며, 여덟 가지 존재라고 보는 쪽이 더 정확하다.

출전편집

팔부신장에 관한 기록은 《법화경》 등의 대승 불교 경전에서 나타난다. 주로 사천왕과 함께 묘사된다.

여덟 신장편집

 
긴나라 : 가무의 신
  • 천(天) : 천계에 사는 여러 신. 천계는 욕계, 색계, 무색계의 3계의 27천으로 구분되며, 그 으뜸은 도리천이다. 27천에는 각각의 천(天)이 존재하는데, 최고의 천(天)은 도리천의 주인인 제석천이다.
  • (龍) : 물 속에 살면서, 바람과 비를 다스리는 수호신이다. 8대 용신 등으로 불린다.
  • 야차(夜叉)
  • 건달바(乾闥婆) : 천상의 물 소마(Soma)를 지키는 신. 향만 먹으므로 식향(食香)이라고도 불린다.
  • 아수라(阿修羅)
  • 가루라(迦樓羅) : 금시조(金翅鳥)
  • 긴나라(緊那羅)[1] : 가무의 신.
  • 마후라가(摩睺羅迦) : 사람의 몸, 뱀의 머리를 가진 음악의 신이다. 땅속의 귀신을 쫓아내는 일을 한다.

의의와 평가편집

천룡팔부는 소승불교에서는 받아들이지 않은 대승불교의 신중이다. 즉, 불교의 대승화(大乘化) 단계에서 인도 각지에서 신봉되던 재래신들을 대거 받아들여 부처를 따르는 불교의 권속(眷屬)으로 포섭한 것을 잘 보여주는 좋은 예이다.[2]

함께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