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이 본문은 페루의 대외 관계에 대한 설명이다.

각국과의 대외 관계편집

국기 수교 관계
  대한민국 1963

양국은 1963년에 수교하였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1988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는 1988년 수교하였다.

  일본

1872년에 마리아 루스(스페인어: María Luz)호(號) 사건을 계기로 수교하였으며, 많은 이민자들이 건너가 남아메리카에서 브라질에 이어서 두 번째로 일본계 인구가 많은 페루는 일본인계 대통령 (알베르토 후지모리)가 1990 년대에 취임함으로써 급속하게 관계가 긴밀하게 됐지만 이후 실각하고, 추후 후지모리는 일본으로 정치적 망명을 하기도 하였다. 당시 페루에서는 일본 대사관이 불에 타는등 큰 사건도 있었다.

  아르헨티나 아르헨티나와 관계는 1982년 포클랜드 전쟁 당시 영국과 전쟁중이던 아르헨티나를 페루가 적극 지지하였다.아르헨티나의 포클랜드 제도에 대한 영유권 주장을 가장 적극적으로 지지하며, 아르헨티나와 경제나 국방 등 대부분의 분야에 있어서 매우 우호적인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에콰도르 아마존강 유역을 둘러싼 국경,영토 분쟁을 여러 차례씩 겪었으며 이로 인해 두 나라 사이에 전쟁이 세번씩 벌어졌다.결국 이 영토 분쟁은 1998년에 양국이 평화협정에 조인하면서 해결되었으나 영토 분쟁으로 전쟁까지 치뤘던 페루와 에콰도르의 관계는 여전히 적대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