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로네우스

포로네우스(Phoroneus)는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아르고스의 건설자이다. 강의 신 이나코스와 오케아니데스의 하나인 멜리아 사이에서 태어난 아들로서 최초의 인간이라고도 한다. 케르도와 결혼하여 뒤에 메가라의 초대 왕이 된 아들 카르를 낳았다. 또 님프인 텔레디케와의 사이에서 아피스니오베를 낳았다. 니오베는 인간으로 태어난 최초의 여자로서 암피온의 아내와 이름이 같다. 아르고스의 건설자로서 아르고스 근교에 여신 헤라의 신전을 세웠다고 한다. 아르고스는 그의 이름을 따서 포로네이아라고도 불렸으며, 아르고스 사람들은 그가 불을 발명한 것으로 여겨 항상 불을 피워 놓았다고 한다.

Andrea e nino pisano, phoroneus ossia la legislazione, 1348-50, dal lato sud del campanile 01.JPG
그리스 신화 아르고스계 족보
우라노스가이아
크로노스레아오케아누스테티스
멤피스리비아포세이돈닐루스이나쿠스멜리아
{{{}}}}
벨루스아게노르텔레파사포로네우스이오제우스
카드무스킬릭스에우로페페닉스아키로에에파푸스
하르모니아다나오스아이깁토스
폴리도로스
아가베히페름네스트라린케우스
아우토노에
이노아바스
세멜레
프로이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