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표훈사(表訓寺)는 강원도 금강군 내강리 내금강 만폭동 어귀에 있는 조선시대 사찰이며 금강산 4대 사찰 가운데 유일하게 남아 있는 절이다.

표훈사
(表訓寺)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국보
종목 국보 제97호
시대 통일신라
주소 강원도 금강군 내강리

676년 처음 세워 신림사라 부르다 1778년 완전히 새로 지었다. 670년(신라 문무왕 10년) 표훈대사가 창건했다고 전하나, 현존하는 건물은 조선 세종대왕이 재건한 후 수차례에 걸쳐서 중수한 것이다. 1778년(조선 정조 2년)에 크게 보수했다.

표훈사는 그 중심건물인 반야보전뿐만 아니라 명월당·영산전·명부전·칠성각·판도방·극락전 등 여러 불전과 능파루와 같은 누각·산문 등의 여러 부속건물들이 즐비했다. 또 무게가 500근이나 되며 40말의 밥을 단번에 지을 수 있는 커다란 놋시루와 53개의 부처를 새긴 철탑 등 수많은 보물과 유물이 있으나 이런 희귀한 문화재는 분실되거나 일제 치하에 일본인들이 약탈해갔다.

국보급 문화재였던 53불을 조각한 철탑은 일본으로 건너갔다고 하고 한국 전쟁 때에도 크게 파괴되었다가 복구되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