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브리노겐

피브리노겐(Fibrinogen)은 혈액응고에 관계하는 혈장 단백질이다. 간에서 합성되고 섬유소원이라고 불리기도 한다. 사람과 같은 척추동물의 혈장 속에 녹아 있으며, 사람에게는 1L 속에 대략 2-3g 정도가 함유되어 있다. 양쪽 끝과 중앙부에 마디가 있는 막대 모양이다. 우리 피부에 상처가 났을때 피부리노겐의 영향으로 딱지가 형성된다. 구체적으로는, 혈관벽에 상처가 났을때 혈소판에서 트롬보키나아제라는 효소가 유리되어 혈장에 녹아있는 프로트롬빈을 트롬빈으로 활성화시킨다. 이 트롬빈 효소는 피브리노겐을 가수분해하여 피브린으로 만들어준다. 이때 이 피브린의 분자는 서로 물리적으로 결합하여 젤라틴과 같은 겔로 변화한다.

피브리노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