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노 협주곡 1번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1번 내림마장조, 작품 번호 15》은 루트비히 판 베토벤에 의해 쓰인 피아노 협주곡이다.

피아노 협주곡 1번 내림마장조
루트비히 판 베토벤의 피아노 협주곡
Beethoven Riedel 1801.jpg
젊은 베토벤
(1801년, 카를 트라우곳 리델의 초상화)
조성내림나장조
작품번호15
작곡됨1798년 (1798) (완성. 1801년)
헌정안나 루이즈 바바라 오데스칼치 공주
출판1801년 3월 (빈, 타르퀴니오 몰로 사)
악장3
초연
날짜1795년 3월 29일 (1795-03-29)
장소빈, 부르크 극장
연주자루트비히 판 베토벤 (협연), 안토니오 살리에리 (지휘)

개요편집

하이든 밑에서 본격적으로 작곡을 배우기 위해 1792년 에서 으로 자리를 옮긴 베토벤은 《교향곡 1번》을 발표하기 이전인 1798년에서 1801년 사이에 이 악곡을 썼다.

본에 거주하던 무렵부터 빈으로 이사한 지 얼마 되지 않은 시기에 걸쳐 베토벤은 피아노 협주곡에 관하여 총 세 개의 악곡을 작곡했다. 이 악곡은 본 시대에서 빈 시대에 걸쳐 쓰여진 작품으로, 두 번째로 작곡된 악곡의 완성 이후에 완성이 되었지만, 출판 시에는 반대로 세 번째로 작곡된 이 악곡이 두 번째로 작곡된 악곡보다 먼저 출판되었기 때문에, 이 악곡이 《피아노 협주곡 1번》으로 세상에 내보내지는 결과가 되었다. 두 번째로 작곡된 악곡의 경우에 실제로는 이 악곡의 작곡과 병행해서 작곡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참고로 당시에 작곡된 세 개의 피아노 협주곡 중 처음으로 작곡된 악곡은 본 시대에 쓰여진 《피아노 협주곡 마장조, WoO 4》이다

초고는 1795년 3월 완성되었고, 초연은 같은 달 29일 빈의 부르크 극장에서 작곡자인 베토벤의 피아노 독주와 살리에리의 지휘로 이루어졌다. 이후 이 악곡은 개정되어 《교향곡 1번》이 초연된 1800년 4월 2일의 연주회에서 다시 선보여졌다. 그리고 이듬해인 1801년에 다시 재구성되어 베토벤의 제자인 공주 안나 루이즈 바바라 오데스칼치(네 폰 케글레비치 백작 부인)에의 헌정과 함께 빈의 타르퀴니오 몰로 사를 통해 출판되었다.

악기 편성편집

  • 독주의 피아노
  • 목관악기 ː 플루트, 두 개의 오보에, 두 개의 클라리넷, 두 개의 바순
  • 금관악기 ː 두 개의 호른, 두 개의 트럼펫
  • 타악기 ː 팀파니
  • 현악5부 ː 제1바이올린, 제2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더블베이스

악장 구성편집

작품은 전 3악장으로 구성된다. 전체의 연주시간은 약 35분이다.

제1악장. 알레그로 콘 브리오편집

가장조. 4/4 박자. 협주곡 형식.

명랑하고 활발한 악장이다. 주제는 발랄한 C 음의 연타와 상승 음계이다. 모차르트의 영향이 느껴지지만, 중간부에서 나란한조의 내림마장조를 채용하는 점에 낭만적인 싹이 인정된다. 카덴차는 베토벤이 스스로 쓴 세 개의 작품 이외에 칼 라이네케의 작품이 있다. 재현부의 이전 피아노 독주 전환 부분의 연주는 매우 곤란하지만, 연주시 종종 오른손 만의 글리산도로 연주된다.

제2악장. 라르고편집

내림가장조. 4/4 박자. 세도막 형식.

차분한 완서악장이다. 곳곳에 피아노의 화려한 음계 진행을 담았다.

제3악장. 론도 알레그로편집

가장조. 2/4 박자. 론도 형식.

독주와 관현악과의 교감이 활기찬 연출을 하고 있다. 마지막의 베토벤 특유의 팀파니 연타는 음악사적으로도 중요한, 사상 최초의 타악기 솔로에 의한 연주이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