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피에르 모루아

프랑스의 정치인

피에르 모루아(프랑스어: Pierre Mauroy, 1928년 7월 5일 ~ 2013년 6월 7일)는 프랑스의 정치인으로 프랑수아 미테랑 대통령 하에서 총리를 지냈다. 2013년 6월 사망했다.

피에르 모루아
Pierre Mauroy
2007년 총선 사회당 집회에서
2007년 총선 사회당 집회에서
프랑스제86대 총리
임기 1981년 5월 22일~1984년 7월 17일
대통령 프랑수아 미테랑
전임 레몽 바르
후임 로랑 파비위스
사회당의 제4대 제1서기
임기 1988년 5월 14일~1992년 1월 9일
전임 리오넬 조스팽
후임 로랑 파비위스
사회주의 인터내셔널의 제6대 의장
임기 1992년 9월 17일~1999년 11월 10일
전임 빌리 브란트
후임 안토니우 구테흐스
의 시장
임기 1973년 1월 8일~2001년 3월 25일
전임 오귀스트 로랑
후임 마르틴 오브리
신상정보
국적 프랑스의 기 프랑스
출생일 1928년 7월 5일(1928-07-05)
출생지 프랑스 노르주 카르티니
사망일 2013년 6월 7일 (84세)
사망지 프랑스 파리
정당 사회당

생애편집

1928년 7월 5일카르티니에서 태어났다.

1973년 당선된 이후 2001년까지 28년 동안 시장을 역임하였다.

1981년 프랑수아 미테랑이 대통령에 취임하자 총리로 임명되었다. 총리로 있는 동안 주당 근무 시간을 40시간에서 39시간으로 감축하고 정년을 65세에서 60세로 낮추는 등 노동자 위주의 정책을 시행하였다.[1]

말년에 폐암 수술을 받은 후 오랜 투병생활을 하다 2013년 6월 7일 사망하였다. 그가 사망했다는 소식을 들은 프랑수아 올랑드는 "어려웠던 시기에 프랑스를 위해 봉직했던 분"이라고 애도했으며, 그의 후임 총리이자 당시 외무장관이었던 로랑 파비위스는 "사회민주주의의 한 기둥을 잃었다"라고 밝혔다.[1]

각주편집

  1. 김홍태 (2013년 6월 7일). “피에르 모루아 전 프랑스 총리 타계”. 《연합뉴스. 2018년 5월 18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