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하일성(河日成, 1949년 2월 18일 ~ 2016년 9월 8일)은 야구해설위원과 KBO 사무총장을 지낸 대한민국의 체육인이다. 본관은 진주이다. 대학 졸업 후 양곡고등학교환일고등학교에서 체육교사로 활동했다. 1979년 KBS 배구 해설 위원 오관영의 권유로 동양방송(TBC) 야구해설위원이 된 후 1980년 KBS 스포츠국에 야구해설위원으로 옮긴 뒤 2006년 5월까지 활동했고, 2009년 10월 다시 야구해설위원으로 복귀했다.

Picto infobox auteur.png
하일성
河日成
작가 정보
출생 1949년 2월 18일(1949-02-18)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종로구
사망 2016년 9월 8일(2016-09-08) (67세)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송파구
직업 야구해설가, 수필가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학력 경희대학교 대학원 체육학 석사
종교 장로회
활동기간 1964년 ~ 2016년
장르 야구평론, 야구해설, 수필
부모 하중원(부)
배우자 강인숙
자녀 장녀 하승희, 차녀 하태경
주요 작품
영향

생애편집

1949년 2월 18일 서울에서 육사 9기보병학교 출신이자 대한민국 육군 중장 예편자인 하중원의 아들로 태어났다. 성동고등학교 재학 시절이던 1964년에 야구선수 생활을 시작했다. 1967년 경희대학교 체육학과에 야구특기생으로 입학하였지만 고된 훈련이 싫어 야구를 그만두게 되고, 1968년 2월에 육군에 입대[1], 육군 백마부대에 복무하며 베트남 전쟁에 참전했다. 경희대학교 체육학과를 졸업한 후에는 교원 자격증을 취득, 1974년부터 경기도 김포 양곡고등학교를 거쳐 서울 환일고등학교의 체육교사로 교직에 몸담았다.

1979년 KBS 배구 해설 위원이던 오관영의 권유로 동양방송(TBC) 야구해설위원으로 방송계에 입문했고, 1980년 KBS 스포츠국에 야구해설위원으로 자리를 옮겼다. 하일성은 구수한 입담으로 대표적인 야구 해설자로 자리잡았고, 가족오락관, 아침마당 등에 출연하며 활발한 방송활동도 병행했다. 2002년 1월 심근경색으로 투병 후 3번이나 수술을 하여 주변을 놀라게도 했지만 금연에 성공하고 건강한 몸으로 돌아와 다시 마이크를 잡게 된다.

2006년 5월부터 2009년 3월까지는 24년간 몸 담던 해설직을 떠나 제11대 KBO(KBO) 사무총장을 역임하며, 2008 베이징 하계 올림픽 금메달 수상과 2009년 제2회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에서 준우승을 하는데, 국가대표 야구단 단장으로서 일조했다. 하일성은 총장 임기를 마친 후 이때를 인생 최고의 순간으로 회상하며, 자신이 나중에 세상을 떠나면 묘비에 '2008년 베이징올림픽 금메달 야구대표팀 단장' 이라고 새겨달라는 말을 남기기도 했다.[2]

2009년 10월 한국시리즈의 단 두 경기 중계를 위해 KBS 야구해설위원으로 임시직이지만 다시 방송에 복귀했다.[3] 2010년부터 스포츠 케이블방송인 KBS N 스포츠의 야구해설위원을 맡았으나, 2014 KBO 시즌 이후에 재계약 불가통보를 받은 후 하차하였다. 2015년 K-STAR의 일본프로야구 이대호 출전 경기(야후 돔 홈 경기) 야구해설위원으로 활동하였다.

사망편집

2016년 9월 8일 오전 7시 56분경 서울특별시 송파구 삼전동의 자신이 운영하는 스카이엔터테인먼트 사무실에서 전깃줄과 밧줄로 목을 매어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향년 67세). 자살 이유는 과소비와 쇼핑중독, 사기혐의에 휘말려 억울하다는 입장이다.[4] 2015년 11월 지인에게 3,000만원을 갚지 않은 혐의로 피소되었고 2016년 7월 6일 음주운전 방조혐의로 입건되기도 했다. 또 프로구단 입단 청탁을 빌미로 5,000만원을 받아 사기와 근로기준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되기도 하였다. 그는 자살 전 가족들에게는 "미안하다, 사랑한다" 라고, 지인 한 사람에게는 "절에 다녀오겠다" 라고 문자메시지를 보냈고 8일 아침 자신의 사무실에서 싸늘한 시신으로 발견되었다.

사망한 그의 빈소는 서울 중앙보훈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되었으며, 장례기간 동안 대한민국의 거의 모든 야구인들과 조문객들이 많이 오갔다. 특히 하일성이 생전 가장 친하게 지냈던 김인식 한국야구위원회 규칙위원장은 그의 죽음에 매우 슬퍼하였고, 같은 방송사에서 늘 하일성의 가르침을 받아왔던 이용철 KBS n sports 야구해설위원은 오열을 하며 발인식날에 그의 운구 행렬에 동참하여 하일성의 마지막 가는 길을 애끓는 마음으로 배웅했다. 베트남 참전 용사였던 그의 유해는 9월 10일 국립서울현충원의 충혼당에 안장되었다.

학력편집

작품편집

TV편집

영화편집

드라마편집

CF편집

저서편집

  • 《야구교실》(1994년) ISBN 9788974252281
  • 《하일성의 나는 밥보다 야구가 좋다》 (1994년) ISBN 9788985100120
  • 《본부석의 수사반장》(1994년) ISBN 9788974252281
  • 《하일성 없이도 프로야구를 10배 재미있게 즐기는 책》 (1995년)
  • 《하일성 이야기》(1998년) ISBN 9788974252281
  • 《최신 야구교실》(1999년) ISBN 9788974252281
  • 《인생은 1%의 싸움이다》 (2007년) ISBN 9788904110803
  • 《철학자 하일성의 야구 몰라요 인생 몰라요》(2013년) ISBN 9788974252281

가족 관계편집

  • 아버지 : 하중원(河重元, 1926년 ~ ?)
  • 어머니 : 이름 미상, 하일성이 11세 때 이혼[1]
  • 부인 : 강인숙
  • 자녀 : 장녀 하승희, 차녀 하태경

유행어편집

  • 야구 몰라요. (제일 유명한 말로 아직까지도 화자됨)
  • 역으로 가나요?
  • 아! 역시 이승엽 선수예요.(올림픽, WBC등 국제대회에서 이승엽이 적시타를 쳤을 때)
  • 거 봐요! 제말이 맞죠?
  • 000선수라면 여기서 외야로 보내는 큼지막한 홈런성 타구나, 최소한 후라이 하나정도는 쳐줘야죠!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