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한국어린이안전재단


한국어린이안전재단은 어린이 안전문화를 개선을 위해 재난 희생자 가족 출신인 고석2000년에 설립한 대한민국의 재단법인이다.[1] 서울시 이동안전체험교실, 어린이 교통안전 투명우산 나눔사업, 유아용 카시트 보급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Picto infobox enterprise.png
한국어린이안전재단
형태 재단법인
창립 2000년
창립자 고석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본사 소재지 서울특별시 송파구
웹사이트 http://www.childsafe.or.kr/

역사편집

설립자인 고석은 1999년 씨랜드 화재 참사 당시 유치원에 다니던 쌍둥이 딸을 잃었다. 사고 직후 씨랜드 참사 유가족모임의 대표로 사고원인 규명 촉구와 보상문제를 이끌었다. 2000년 재직 중이던 제약회사를 그만두고 한국어린이안전재단을 설립했다.[2][3][4][5]

주요 사업편집

  • 어린이 안전교육
  • 어린이안전문화운동 전개
  • 사회공헌 활동
  • 안전사고 예방 연구 개발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