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범우

한범우(韓範愚, 1902년 4월 16일 ~ 1920년 6월 22일)는 대한제국독립운동가이다.

한범우
韓範愚
출생1902년 4월 16일(1902-04-16)
대한제국 강원도 원주군 부론면
사망1920년 6월 22일(1920-06-22) (18세)
일제 강점기 강원도 원주 향리에서 병사
거주지일제 강점기 강원도 원주
일제 강점기 강원도 춘천
본관청주(淸州)
학력강원도 춘천보통학교
부모한준오(부)
형제누나 1명
형 1명
누이동생 1명
남동생 1명
배우자이익삼(李益三)
자녀
종교유교(성리학)
정당무소속
웹사이트대한민국 국가보훈처 공훈록 - 001
대한민국 국가보훈처 공훈록 - 002
대한민국 국가보훈처 공훈록 - 003
대한민국 국가보훈처 공훈록 - 004

본관청주(淸州), 호(號)는 해청(海靑)이며 1908년한범우(韓範愚)로 개명(改名)을 하기 前 아명(兒名)은 한지윤(韓志胤)·한근형(韓勤炯, 1905년 개명하여 1908년까지 사용)이다.

생애편집

삼월 대한 독립 만세 운동편집

1915년, 3년 연상의 이익삼 여사와 결혼한 그는 4년 후 1919년 3월 27일 江原道 原州郡 富論面事務所 앞길에서 韓敦愚, 金性秀 등과 獨立萬歲計劃을 協議하고 있을 때 때마침 退廳歸家하는 原州郡守를 붙잡아 獨立萬歲를 부르도록 要求하여 함께 獨立萬歲를 高唱케하며 活動하다가 被逮되어 춘천지방법원에서 10개월 징역형을 선고받았으나 未決期間을 合算하여 10月 27日間의 獄苦를 치른 이후 1920년 2월, 춘천형무소를 출소하여 강원도 원주에 귀향하였지만 그 해 6월에 병사하였다.

사후편집

대한민국 정부에서는 고인의 공훈을 기리고자 1990년 3월 1일을 기하여 대한민국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하였으며 5년 후 1998년 5월 11일을 기하여 그의 유해가 강원도 원주 향리에서 대전국립현충원으로 이장되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