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해남 대흥사 영산회괘불탱

해남 대흥사 영산회괘불탱(海南 大興寺 靈山會掛佛幀)은 전라남도 해남군, 대흥사에 있는 조선시대영산회삳도이다. 2008년 3월 12일 대한민국보물 제1552호로 지정되었다.[1]

해남 대흥사 영산회괘불탱
(海南 大興寺 靈山會掛佛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보물
종목보물 제1552호
(2008년 3월 12일 지정)
수량괘불탱 1폭, 괘불함 1점
시대조선시대
소유대흥사
참고규격:995cm×793cm
위치
주소전라남도 해남군 삼산면 대흥사길 400,
대흥사 (구림리)
좌표북위 34° 28′ 38″ 동경 126° 37′ 0″ / 북위 34.47722° 동경 126.61667°  / 34.47722; 126.61667좌표: 북위 34° 28′ 38″ 동경 126° 37′ 0″ / 북위 34.47722° 동경 126.61667°  / 34.47722; 126.61667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색민(色旻)이 으뜸화원을 맡아 조성한 괘불화로서 중앙의 석가모니불을 비롯하여 왼쪽에는 여의를 든 문수보살을, 오른쪽에는 연꽃을 든 보현보살을, 그리고 석가모니불의 두광 좌우로 관음보살과 아미타불을 배치하여 오존도(五尊圖) 형식을 보이고 있다. 이러한 도상적 특징은 내소사 괘불을 비롯하여 안정사 괘불, 청곡사 괘불, 운흥사 괘불, 다보사 괘불 등 18세기 호남지역에서 성행한 『오종범음집(五種梵音集)』에 근거한 도상을 간략화한 것으로 생각된다.[1]

이 괘불화는 전체적으로 안정감 있는 구도와 다소 살찐듯한 인물표현, 다양하면서도 화려한 문양 등은 색민이 스승인 의겸(義謙)의 화풍을 충실하게 계승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따라서 이 작품은 선행 도상과 화풍을 잘 계승하고 있는 귀중한 작품이자 색민의 대표작으로 꼽을 수 있다.[1]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문화재청고시제2008-19호, 《국가지정문화재<보물> 지정 및 지정번호변경》, 문화재청장, 2008-03-12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