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허유(許維, 1809년 ~ 1892년)는 조선 후기의 서화가이자 문신으로, 자는 마힐, 호는 소치, 본관은 양천이다.

약력편집

전라도 진도군에서 출생하였으며 벼슬은 지중추 부사에 이르렀다. 문장, 그림, 글씨에 능하여 '3절'로서 이름을 날렸다. 그중에서도 특히 묵죽에 뛰어났으며, 글씨에 있어서는 김정희의 글씨를 따라 화제(畵題)에 흔히 추사체를 썼다. 작품으로 〈하경산수도〉, 〈추강만교도〉, 〈산수병풍〉, 〈노송도병풍〉등이 있다.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