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숙왕후

헌숙왕후 김씨(獻肅王后 金氏, 생몰년 미상)는 고려 경종의 왕비이며, 신라의 마지막 왕인 경순왕의 딸이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헌숙왕후
獻肅王后
지위
고려 경종의 왕비
이름
이칭 헌승왕후(憲承皇后)
시호 온경공효양혜의목순성회안인후
(溫敬恭孝良惠懿穆順聖懷安仁厚)
신상정보
출생일 미상
사망일 미상
능묘 영릉(榮陵)
부친 경순왕
모친 미상
배우자 경종
자녀 없음

생애편집

신라경순왕935년 11월 고려에 항복하였으며 슬하의 딸을 고려 경종에게 출가시켰는데 그녀가 헌숙왕후이다. 이로 인해경순왕은 정승공(正丞公) 상보령(尙父令)에 봉해지고 식읍과 녹봉을 더 받았다.

경종과의 사이에 소생은 없었으며, 사후 경종의 후비로서 영릉에 합장되고 태묘에 부묘 되었다. 훗날 여러 차례에 걸쳐 시호가 추증되어 온경·공효·양혜·의목·순성·회안·인후(溫敬·恭孝·良惠·懿穆·順聖·懷安·仁厚)의 시호가 거듭 추증 되었다.[1] 한편 《삼국유사》는 그녀의 시호를 헌승황후(憲承皇后)로 기록하고 있다.[2]

1814년(조선 순조 14년) 경주 김씨 일문들이 세운 「신라경순왕전비」(新羅敬順王殿碑)에 의하면 어머니가 죽방부인이라 하나, 경종태조의 손자로 955년 태어나 975년에 왕위 올랐는바, 배우자인 그녀도 비슷한 시기에 태어난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할 것이다.하지만 헌숙왕후와 관련한 기록은 전무한 상태이므로, 이에 대해서는 기록이 없어 자세히 상고할 수 없다.

가족 관계편집

  • 아버지 : 신라 경순왕(敬順王, ? ~ 978)
  • 배우자 : 경종(景宗. 955 ~ 981)


헌숙왕후가 등장한 작품편집

참고 자료편집

출처 및 각주편집

  1. 고려사
  2. 三国遺事卷二, 紀異第二 第五十六 太祖之孫慶宗伷.聘政承公之女爲妃.是爲憲承皇后.仍封政承爲尙夫.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