헨리크 시엔키에비치

폴란드의 남자 소설가 (1846-1916)

헨리크 아담 알렉산데르 피우스 시엔키에비치(폴란드어: Henryk Adam Aleksander Pius Sienkiewicz, 폴란드어 발음: [ˈxɛnrɨk ˈadam alɛkˈsandɛr ˈpjus ɕɛnˈkʲɛvit͡ʂ], 1846년 5월 5일~1916년 11월 15일)는 폴란드소설가이다. 리트보스(폴란드어: Litwos), 무사게테스(폴란드어: Musagetes), 율리우시 폴코프스키(폴란드어: Juliusz Polkowski), K. 도브진스키(폴란드어: K. Dobrzyński)라는 필명들로도 알려져 있다.

헨리크 시엔키에비치
Henryk Sienkiewicz
1880년대의 시엔키에비치
1880년대의 시엔키에비치
작가 정보
본명 Henryk Adam Aleksander Pius Sienkiewicz
출생 1846년 5월 5일(1846-05-05)
폴란드 입헌왕국 볼라옥셰이스카
사망 1910년 4월 26일(1910-04-26)(63세)
스위스 브베
국적 폴란드
직업 소설가
장르 소설
수상 노벨 문학상(1905년)
주요 작품
쿠오 바디스
서명
카지미에시 모르다세비치가 그린 시엔키에비치의 초상화

러시아의 지배를 받고 있던 폴란드 볼라옥셰이스카 마을의 귀족 집안에 태어나, 바르샤바 대학에서 인문학을 공부하였다. 학생 시절부터 창작에 뜻을 두어 몇 개의 습작을 발표했다. 1876년부터 3년간 미국에 유학, 창작의 시야를 넓힌 후 <등대지기>(1882년), <용사 바르테크>(1882) 등의 단편을 썼다. 등대지기는 미국이 배경인 단편소설이며, 등대지기가 모국어인 폴란드어의 아름다움에 감동하는 이야기이다.

1880년경부터 역사 소설을 써서 발표하였는데, 17세기 폴란드의 이국민(異國民)과의 영웅적인 격전에서 취재한 역사 3부작 <불과 검(劍)>(1884), <대홍수>(1886), <판 보워디요프스키>(1888)에 의해 국민적 인기를 얻었다. 이것은 빼앗긴 조국을 사랑하고 민족을 사랑하는 마음이 잘 나타나 있어 폴란드인에게 큰 힘이 되었다. 기독교인들이 로마제국의 억압에도 강건함을 잃지 않는 이야기인 <쿠오 바디스>로 그의 소설가로서의 명성은 세계적인 것이 되었다. 1905년 노벨 문학상을 수상하고 제1차 세계 대전 중 폴란드 독립 운동과 국제적십자사의 구호 활동에 종사하는 동안 스위스에서 객사했다.

수상 편집

수훈 편집

같이 보기 편집

외부 링크 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