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다다쿠니

혼다 다다쿠니(일본어: 本多忠国, 1666년 ~ 1704년 4월 24일)는 에도 시대다이묘이다. 혼다 가문 다다카쓰계 종가 제6대 당주이다. 다른 이름은 헤이하치로(平八郎)이다.

혼다 다다쿠니

모리야마번마쓰다이라 요리모토와 가네히메[1](兼姫)의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 미토 번 초대 번주인 도쿠가와 요리후사의 손자이자, 2대 번주 도쿠가와 미쓰쿠니의 조카이다.

1673년, 헤이하치로 종가 당주이자 고리야마번혼다 마사나가[2]의 양자가 되었고, 1679년, 마사나가가 죽자 혼다 가문을 계승함과 동시에 후쿠시마번으로 전봉되었고, 종5위하 중무대보[3]에 서임되었다. 1682년, 다시 히메지번으로 옮겨갔고, 1683년에는 종4위하로 승진하였다. 1697년에 시종에 임명되었다. 번주로 재직중이던 1704년에 39세의 나이로 사망하였고, 셋째 아들 다다타카가 그 뒤를 이었다.

각주편집

  1. 고쿠라 번 초대 번주 오가사와라 다다자네의 딸
  2. 다다쿠니의 외외증조부 혼다 다다마사(다다쿠니의 외조부 오가사와라 다다자네의 장인)의 손자
  3. 외외고조부 혼다 다다카쓰의 관직
전임
혼다 마사나가
제3대 고리야마 번 번주 (혼다 가문 다다카쓰 파)
1679년
후임
마쓰다이라 노부유키
후쿠시마 번 번주 (혼다 가문)
1679년 ~ 1682년
후임
홋타 마사나카
전임
마쓰다이라 나오노리
제1대 히메지 번 번주 (혼다 가문, 재봉)
1682년 ~ 1704년
후임
혼다 다다타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