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각

냄새를 맡을 수 있는 감각

후각(嗅覺)은 냄새를 맡을 수 있는 감각으로, 정확히는 공기 중의 화학 물질들을 감지하는 것을 말한다. 코로 맡을 수 있는 온갖 기운을 냄새 또는 내음이라고 한다.

사람의 후각 계통. 1: 후각신경구 2: 승모 세포 3: 4: 콧구멍 상피 5: 사구체 6: 후각 수용 세포

후각은 일반적으로 화학 물질의 분자가 후각 세포를 자극하여 일어나는 감각으로, 곤충류와 척추동물에서 특히 발달되어 있다. 육상 척추동물의 후각기는 코로서, 기체 상태의 화학 물질이 흡기와 함께 콧속으로 들어오면, 후각 상피의 점액에 녹은 후 후세포를 자극하여 흥분을 일으킨다. 이 흥분이 후신경을 통해 대뇌에 전해져 후각을 느끼게 된다. 무척추동물 중 곤충류는 일반적으로 척추동물보다 후각이 예민하다. 많은 곤충류는 더듬이에 있는 무수한 감각털의 끝에 냄새를 맡는 부위가 있다.[1]

관련 질병편집

다음은 후각과 관련한 질병이다.[2]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 〈후각〉
  2. Hirsch, Alan R. (2003) Life's a Smelling Success
  3. Gilbert, Avery (2008). 〈Freaks, Geeks, and Prodigies〉. 《What the Nose Knows》. Crown Publishers. 52쪽. ISBN 978-1-4000-823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