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흡착음(吸着音)은 폐에서 나온 호기를 쓰지 않고 조음하는 닿소리의 하나로 설타음(舌打音)이라고도 한다.

연구개와 뒷혀에서 폐쇄를 만들고 동시에 연구개보다 앞 부분에 있는 조음 기관에서 폐쇄를 만들어서 닫은 공간에 공기를 가둔다. 폐쇄를 지속한 채 후 설을 아래쪽에 움직이면 공건의 기압이 낮아져서 폐쇄가 개방되고 기압이 높은 밖에서 기압이 낮은 구강 안으로 공기가 들어온다. 이 공기의 흐름을 이용해서 내는 소리가 흡착음이다. 입맞춤을 할 때나 혀를 찰 때 나는 소리도 여기에 속한다.

다양한 종류의 흡착음을 쓰는 언어로는 남아프리카코이산어족에 속하는 언어가 있다.

국제 음성 기호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