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희비극(喜悲劇)은 비극희극을 융합시킨 작품을 가리키는 말이다. 셰익스피어의 시대부터 19세기에 걸친 영문학은 해피 엔딩을 수반한 비극을 포함한 연극을 의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