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프트 키(Shift key)는 자판 왼쪽 끝 밑에서 두 번째 줄에 있거나, 같은 줄의 방향 키 왼쪽에 있는 키이다. 대문자나 기타 윗글쇠를 입력할 수 있는 수정 키(modifier key)로 쓰인다.

시프트 키

역사 편집

Shift는 옮기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는 영어로, 타자기의 자판에서 유래되었다. 타자기가 발명된 유럽에서 쓰이는 언어는 대문자와 소문자로 나뉘어져 있다. 유럽에서 대문자로 된 타자기만을 사용하다가 레밍턴사(E. Remington and Sons)에서 1878년에 No. 2 Type을 출시하면서 소문자와 대문자를 바꾸는 Shift 키로 처음 도입하였다.[1] [2]

영향 편집

키보드에서, 개별적인 글쇠의 윗부분은 보통 입력할 수 없으나, ⇧ Shift키와 같이 누를 경우 윗부분 글쇠가 켜진다.

한글 편집

두벌식 글자판에서 - '빨래'란 단어를 쓸 경우 Shift+ㅂ을 눌러 ㅃ을 입력하고 ㅏㄹㄹㅐ를 순서대로 쓴다.

세벌식 최종 글자판에서 - '잃어버렸다'를 쓸 경우 ㅇㅣ를 순서대로 입력하고 Shift+ㅐ를 눌러 ㅀ(종성)을 입력한 뒤 ㅇㅓㅂㅓㄹㅕㅆ(종성)ㄷㅏ를 순서대로 쓴다.

영문 편집

캡스록 키를 누르고 쓰면 대문자가 나오지만, 그렇지 않고, 이 키를 같이 누르며 쓰는 방법도 있다. 예를 들어 'Korea'란 단어를 쓸 경우 맨 앞이 대문자이기 때문에 Shift+k를 눌러 K(대문자)로 변환하여 쓴다.

같이 보기 편집

  1. Rehr, Darryl, 《Remington No. 2, 1878》, 2009년 10월 26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 “Remington Standard 2”. 2021년 2월 13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1년 8월 8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