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AT(Test of Economic Sense And Thinking, 테샛)은 대한민국의 국가 공인 경제 이해력 검증 시험이다.[1] 복잡한 경제 현상을 얼마나 잘 이해하고 있는가를 객관적으로 평가하는 종합 경제 시험으로 한국경제신문이 개발하였다. 문제는 객관식 5지선다형으로 출제된다[2]. 첫 시험은 2008년 11월 2일 건국대학교에서 치러졌다[3]. 2010년 11월 21일 9회 시험부터 국가 공인 시험으로 치러졌다[4].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첫 테샛 만점자 김수환씨. 연합뉴스. 2013년 3월 10일.
  2. “TESAT 공식 홈페이지-개요”. 2014년 1월 24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1년 10월 22일에 확인함. 
  3. 언제 치르나… 11월 서울서 첫선, 한국경제신문, 2008년 9월 8일
  4. 경제토플 TESAT 국가공인 취득, 한국경제신문, 2010년 11월 9일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