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인간의 Y 염색분체.

Y 염색체인간을 포함한 대부분의 포유동물에서 볼 수 있는 두 개의 성결정 염색체 가운데 하나이다. 인간의 Y 염색체는 약 50,000,000개의 염기쌍으로 이루어져 있다. Y 염색체는 수 많은 DNA 유전자 중에 하나이며 Y 염색체만으로는 혈통과 인종을 구분할 수 없다. Y 하플로의 경우에는 인류의 문명이 시작되기 훨씬 전인 5~6만년 전에 이미 분화된 것으로 인류가 아프리카에서부터 대륙으로 이동하는 것을 보여주는 연구로 사용되기도 하였다. 하지만 Y 염색체로는 인종과 혈통을 나눌 수는 없으며 인종과 혈통의 경우 전체 DNA에 유사성을 비교하게 된다. 또한 Y 염색체만으로 인류의 대륙간 이동을 완전히 예측할 수는 없다. 인간과 침팬지 사이에는 30%의 차이가 있는 Y 염색체는 인간 게놈의 가장 빨리 진화하는 부분들 가운데 하나이다.[1]

각주편집

  1. Wade, Nicholas (2010년 1월 13일). “Male Chromosome May Evolve Fastest”. 《New York Times》.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