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역반응(可逆反應, reversible reaction)은 반응 물질이 산물을 형성하는 반응으로, 정반응과 역반응이 함께 일어나는 반응이다.[1]

aA + bB ⇌ cC + dD

A와 B는 서로 반응하여 C와 D를 만들 수 있으며 역반응의 경우 C와 D가 반응하여 A와 B를 형성할 수 있다.

역사편집

가역 반응의 개념은 1803년 클로드 루이 베르톨레에 의해 소개되었으며, 이는 그가 염호 끝자락에서 탄산 나트륨 결정이 형성되는 것을 발견한 뒤에 나온 것이다.[2]

각주편집

  1. “What Is a Reversible Reaction? Review Your Chemistry Concepts”. 《About.com Education》. 2016년 4월 28일에 확인함. 
  2. How did Napoleon Bonaparte help discover reversible reactions?. Chem1 General Chemistry Virtual Textbook: Chemical Equilibrium Introduction: reactions that go both way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