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전등사 강설당 아미타불탱

강화 전등사 강설당 아미타불탱(江華 傳燈寺 講說堂 阿彌陀佛幀)은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 전등사에 있는 일제강점기의 불화이다. 2002년 12월 23일 인천광역시의 문화재자료 제22호로 지정되었다.

전등사 강설당 아미타불탱
(傳燈寺 講說堂 阿彌陀佛幀)
대한민국 인천광역시문화재자료
종목문화재자료 제22호
(2002년 12월 23일 지정)
수량1폭
시대일제강점기
위치
강화 전등사 (대한민국)
강화 전등사
주소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 전등사로 37-41 (온수리)
좌표북위 37° 37′ 54″ 동경 126° 28′ 59″ / 북위 37.63167° 동경 126.48306°  / 37.63167; 126.48306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전등사 강설당에 보존되어 있는 아미타불탱인데, 탱화란 천이나 종이에 그림을 그려 액자나 족자 형태로 만들어지는 불화를 말한다.

1918년에 제작된 그림으로 많은 존상들이 정연하게 늘어서 있어 안정감을 주고 있으며 각 인물들의 얼굴과 자세, 의습선 등에서 정치(精緻)한 필력(筆力)을 엿볼 수 있다. 색 배합은 밝은 홍색과 녹색, 황색 위주이고 간간이 백색과 청색을 섞어 썼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