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최동북단 감시초소(GP)

고성 최동북단 감시초소(GP)강원도 고성군에 한국전쟁 이후, 남측 지역에 최초로 설치된 감시초소이다. 2019년 6월 5일 대한민국의 국가등록문화재 제752호로 지정되었다.[1]

고성 최동북단 감시초소(GP)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국가등록문화재
종목국가등록문화재 제752호
(2019년 6월 5일 지정)
면적감시초소 일곽, 330m2
소유국유(국방부)
위치
고성 덕산리 (대한민국)
고성 덕산리
주소강원도 고성군 수동면 덕산리 산 1번지
좌표북위 38° 35′ 45″ 동경 128° 19′ 40″ / 북위 38.59597° 동경 128.327665°  / 38.59597; 128.327665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한국전쟁 이후, 남측 지역에 설치된 감시초소 중 최초로 설치되었으며, 북측 감시초소와 최단거리(약580m)에 위치하였던 상징성 등의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 또한 남북 분단과 냉전시기의 지속과정과 남북 화합과 평화의 상징성을 생생하게 보여주는 시설로 활용가치가 매우 높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문화재청고시제2019-70호(고성 최동북단 감시초소 등 4건 문화재 등록), 제19517호 / 관보(정호) / 발행일 : 2019. 6. 5. / 302 페이지 / 603.6KB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