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고요(皐陶)

고요(皐陶)는 순임금 때 법관이다.

생애편집

고요는 소호의 후손이다. 고요(皐陶)는 순임금 때 법관이 되었다. 우(禹)임금은 다음 제위를 고요(皐陶)에게 선양하려 하였는데 고요가 먼저 세상을 떠났다. 아들 백익(伯益)의 자손들이 영(英), 육(六), 허(許)에 봉해졌다고 한다.

고요는 공자의 고향으로 알려진 산동성(山東省) 곡부현(曲阜)에서 태어났고 묘지는 안휘성(安徽省) 수현(壽縣)에 있다고 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