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채

골프채(영어: golf club) 또는 클럽골프 경기를 위해 크기나 길이가 각양각색이며, 크게 머리, 대, 손잡이의 세 부분으로 나뉜다. 머리 부분이 나무로 된 것은 우드(예전엔 나무로 되어있었지만 요즘엔 주로 쇠로 만들어진다), 로 되어 있으면 아이언이라 한다.

아이언들

골프 선수는 1라운드 경기를 하는 동안 보통 14개의 골프채를 가지고 다니며 마음에 드는 것을 골라서 친다.

구조편집

  • 그립 : 골프채의 가장 윗쪽에 위치한부분으로, 손으로 쥐는 부분이다. 과거에는 , 돼지, , 암소, 샤모아 등의 가죽을 덧대고 묶어왔으나 현재는 특수 소재로 감싸고 있다.
  • 샤프트 : 그립과 헤드 사이에 있는 부분으로, 종류에 따라 길이가 달라진다.
  • 헤드 : 골프채의 밑부분에 위치한 넓은 부분으로, 공을 치는 부분이다.

종류편집

골프채는 헤드의 형태에 따라 우드,아이언,퍼터 등으로 나뉘며, 샤프트의 길이와 헤드의 크기 및 각도에 따라 번호가 매겨진다.

우드편집

 
우드

우드(Wood)는 헤드 부분이 나무로 된 골프채를 말한다. 과거에는 감나무 재질의 우드로 만들어져서 우드라는 이름이 붙여졌는데, 80년대 즈음부터는 금속 등 다양한 재질의 우드도 나오고 있다. 우드는 헤드가 두껍고, 샤프트가 길다. 티 샷이나 페어웨이 샷 같이 공을 멀리 보내는 용도로 쓰인다. 우드는 헤드 크기에 따라 5개의 우드가 있으며, 각각 고유한 이름을 가지고 있다.

  • 1번 우드 (1W) - 드라이버
  • 2번 우드 (2W) - 브러시
  • 3번 우드 (3W) - 스푼
  • 4번 우드 (4W) - 버피
  • 5번 우드 (5W) - 클리크
  • 7번 우드 (7W) - 헤븐 우드
  • 9번 우드 (9W) - 디바인 나인

아이언편집

 
아이언

아이언(iron)은 헤드 부분이 얇은 스테인리스로 된 골프채를 말한다. 짧은 거리에서 그린 위에 정확히 올려놓거나, 러프 및 벙커 등에서 공을 치는 용도로 사용한다. 헤드의 각도에 따라 11개의 아이언이 있으며, 각도가 높은 것부터 차례로 1~9의 번호가 매겨진다. 9번 이하는 웨지로 분류된다.

웨지편집

아이언의 일종으로 9번 아이언보다 헤드 각도가 낮은 아이언을 가리킨다. 주로 사용되는 것으로 매우 짧은 거리에서 그린 위에 공을 올려놓는 피칭 웨지(pitching wedge, PW, 48-50도), 벙커에서 사용하는 샌드 웨지(sand wedge, SW, 55-56도)가 있다.

퍼터편집

 
퍼터

그린 위에서 홀에 공을 넣기 위한 골프채를 말한다. 그린 위에서는 퍼터만을 사용하도록 되어있다. 공을 넣기 위한 중요한 용도로 사용되기 때문에 다른 골프채와 다르게 금속 및 강화수지 등의 다양한 재질과 모양의 종류를 가지고 있다.

같이 보기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