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력가열

공력가열(空力加熱, aerodynamic heating)은 빠른 속도로 비행하는 비행체가 주변 공기와의 마찰로 인해 발생하는 받는 을 말한다. 보통의 경우 초음속으로 비행하는 전투기, 미사일, 로켓 등이 이에 해당하며, 주변공기가 빠르게 비행하는 물체 표면과 만나면서 급격한 속도 변화를 일으키고, 이로 인한 공기의 전단응력에 의해서 열이 발생한다. 공력가열이 가장 큰 경우는 대기권 진입 과정에 있는 우주 비행체이며 이 때의 마하수는 10이상이다. 초기의 우주선들은 바우 쇼크로 열을 주변의 대기에 분산시키려고 둔한 모양으로 제작하였고, 열 차폐막을 만들어 열 차페막이 녹게 하여 우주선에게 직접적으로 미치는 영향을 줄이려고 하였다. 우주왕복선에서는 탄소섬유강화합성물 패널을 사용하여 공력가열을 줄이려고 하였고, STS-107 참사는 이 탄소섬유강화합성물 패널이 연료 탱크에서 떨어져 나온 절연체에 의해 파괴되어, 대기권 진입 중 공력가열로 인해 발생하였다. 대부분의 운석이 대기권에서 타버리는 원인이며 두꺼운 단열재로 보호되지 않으면 우주 비행체도 타버리고 만다. 공력가열을 지상에서 시험하기 위해 극초음속 풍동이나 아크젯 터널이 사용되곤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