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하(灌何, ? ~ 기원전 148년) 또는 관아(灌阿)는 전한 전기의 제후로, 개국공신 관영의 아들이다.

생애편집

문제 5년(기원전 175년), 관영의 뒤를 이어 영음(潁陰侯)에 봉해졌다.

영음평후 28년(기원전 148년)에 죽으니 시호이라 하였고, 아들 관강이 작위를 이었다.

출전편집

전임
아버지 영음의후 관영
전한의 영음후
기원전 175년 ~ 기원전 148년
후임
아들 관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