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구 제주도청사(舊 濟州道廳舍)는 1952년 건립되어 제주도청으로 사용되었다가 1980년부터 제주시청으로 사용되고 있는 건축물이다. 현관 포치(porch)와 그 상부 3층 높이의 탑이 정면성을 강조하고 있으며, 건물 좌우의 창호 부분을 돌출시켜 건물의 입면에 변화를 주었다. 한국전쟁 중에 건립된 건물로서는 건축적 완성도가 높으며, 이후 1960년대 말까지 제주도에 세워지는 관청 건물의 전형이 되었다.[1] 2005년 4월 15일 대한민국의 등록문화재 제155호로 지정되었다.

구 제주도청사
(舊 濟州道廳舍)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등록문화재
종목등록문화재 제155호
(2005년 4월 15일 지정)
면적1,676.29 m2
수량1동 2층
소유제주시
위치
제주 이도2동 (대한민국)
제주 이도2동
주소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광양9길 10
(이도2동, 제주시청)
좌표북위 33° 29′ 58″ 동경 126° 31′ 52″ / 북위 33.49944° 동경 126.53111°  / 33.49944; 126.53111좌표: 북위 33° 29′ 58″ 동경 126° 31′ 52″ / 북위 33.49944° 동경 126.53111°  / 33.49944; 126.53111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연혁편집

구 제주도청사는 1951년 11월에 건립이 결정되어, 1951년 12월 8일 기공하고 1952년 11월 30일에 준공되었다. 2층 벽돌 건물로 1955년 10월 본 건물 앞의 넓은 터에 공설 운동장을 개설하였는데, 지금은 운동장 자리에 건물이 들어차 있다. 1980년 4월 11일까지 제주도청사로 사용되었고, 이후 제주도청이 신청사로 이전하면서 현재 제주시청 본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근래에 동쪽으로 2층 규모의 별관을 짓고 연결하였다.[2]

각주편집

  1. 국가문화유산 포탈
  2. 구 제주도청, 디지털제주시문화대전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