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야 칸첼리

기야 칸첼리(Giya Kancheli, გია ყანჩელი, 1935년 8월 10일 ~ 2019년 10월 2일)[1]조지아의 작곡가이다. 조지아 트빌리시에서 태어났으나 벨기에에 거주하였다.

2010년 3월의 기야 칸첼리

1991년 소련 붕괴 이후 칸첼리는 우선 베를린에서 거주하다가 1995년부터 안트베르펜에서 로열 플레미리 필하모닉의 상주 작곡가가 되었다.[2] 84세의 나이로 자신의 본 고향 트빌리시에서 사망하였다.

각주편집

  1. n.a. (2019년 10월 28일). “Giya Kancheli obituary”. 《The Times (London)》. 2019년 10월 30일에 확인함. 
  2. “Giya Kancheli turns 75 on 10 August”. 《Sikorski》. August 2010. 2014년 1월 19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