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전 31년 전 30년 전 29년 - 기원전 28년 - 전 27년 전 26년 전 25년
세기
전 3세기 전 2세기 - 기원전 1세기 - 1세기 2세기
기원전 28년의 다른 기년법
간지 임진년~계사
단기 2306년
불기 517년
황기 633년
이슬람력 669 BH ~ 668 BH
히브리력 3733 ~ 3734

목차

연호편집

기년편집

사건편집

  • 낙랑이 신라를 침범하였으나 도덕의 나라라 하여 스스로 물러갔다.[1]

문화편집

과학편집

  • 음력 4월 그믐 기해에 일식이 있었다.[2]

탄생편집

사망편집

각주편집

  1. 김부식 (1145) 혁거세 거서간 조(條) “三十年 [...] 樂浪人將兵來侵 見邊人夜戶不扃 露積被野 相謂曰 此方民不相盜 可謂有道之國 吾儕潛師而襲之 無異於盜 得不愧乎 乃引還”(30년 [...] 낙랑인들이 군사를 거느리고 와서 침범하려다가 밤에도 집의 문을 잠그지 않고, 노적가리를 들에 그대로 쌓아둔 것을 보고는 서로 말하였다. “이 지방 백성들은 서로 도둑질을 하지 않으니 도(道)가 있는 나라라 할 만하다. 우리들이 몰래 군사를 거느리고 습격한다면 도둑과 다름이 없으니 부끄럽지 않을 수 있겠는가?” 이에 군사를 이끌고 되돌아갔다.)
  2. 김부식 (1145) 혁거세 거서간 조(條) "三十年夏四月己亥晦日有食之" (30년(기원전 28년) 여름 4월 그믐 기해에 일식이 있었다. )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