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길 (1995년 드라마)

》은 1995년 5월 1일부터 1995년 10월 14일까지 방영된 KBS 2TV 드라마인데 TV 소설 최초로 외주(KBS제작단)에 제작을 의뢰했다. 다만, 주인공을 미혼모로 설정해 심각한 사회병리마저 상업적인 '시청률 잡기'에 이용했다는 지적을 사야 했다[1]. 한편, 담당 연출자 박영주 PD가 해당 작품을 통해 첫 연속극 여성 연출자[2]로 이름을 남기기도 했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2
방송 기간 1995년 5월 1일 ~ 1995년 10월 14일
방송 시간 ~ 오전 8시 45분
방송 분량 25분
제작자 KBS 제작단
연출 박영주
각본 박지현
출연자 선우은숙, 정애리, 유혜리, 김영옥
음성 2채널 스테레오
HD 방송 여부 아날로그 제작 · 방송

기획 의도편집

18세 소녀의 눈에 바친 어머니의 삶을 통해 딸이 보는 어머니의 인생, 어머니가 보는 딸의 진로에 대한 서로의 시각과 갈등 그리고 화합으로 서로 교감하는 과정을 그린다.

줄거리편집

세 가지 다른 길을 걸어가고 있는 세 여자의 인생을 그리고 있다. 세 여자는 대학에서 무용을 전공한 동기동창생들로 사랑하는 사람을 친구에게 빼앗긴 뒤 결혼도 않고 무용에만 전념하여 '살풀이춤' 무형문화재까지 오른 최계주(유혜리), 한 남자를 두고 친구와 경쟁을 벌이다 결혼에 성공한 뒤 무용을 포기한 신미정(정애리), 그리고 대학을 마치고 평범한 결혼생활을 하고 있는 유선애(선우은숙).[3]

등장 인물편집

각주편집

  1. 김경애 (1995년 5월 12일). “드라마,이번엔'미혼모'인가”. 한겨레신문. 2017년 11월 10일에 확인함. 
  2. 금동근 (1995년 5월 24일). “일…사랑…결혼…여자의 세갈래 길 행복은 어느 곳에?”. 동아일보. 2018년 3월 19일에 확인함. 
  3. 일…사랑…결혼…여자의 세갈래 길 행복은 어느 곳에?.동아일보.1995년 5월 24일.

외부 링크편집

한국방송공사 TV 소설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신설

(1995년 5월 1일 ~ 1995년 10월 14일)
여울
(1995년 10월 16일 ~ 1996년 3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