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김만식(金晩植, 1834년 ~ 1900년)은 조선 말기의 문신이다. 본관은 청풍(淸風)이며 자는 기경(器卿)이고 호는 취당(翠堂)이며 온건개화파 거두인 김윤식의 사촌 형이기도 하다. 유신환의 문인이다.

생애편집

그는 사촌 동생인 김윤식과 함께 유신환의 영향을 받아 동도서기론을 주장하게 되었으며 수신사일본에 가게 되어 개화 사상을 갖게 되었다.

1883년 8월 17일에는 박문국을 신설하기도 하였다.

1894년청일전쟁이 일어났을 때 병부(兵符)를 잃어버려 원주로 유배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