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김시현(金始顯, 1883년[1] ~ 1966년 1월 3일[2])은 한국의 독립 운동가이며 정치인이다. 자는 구화(九和), 호는 하구(何求)이다. 의열단원으로 김원봉과 사상적 동지였고, 상하이 고려공산당, 조선공산당의 정치인이였다.

일본 메이지 대학교 법과를 졸업하고 3·1 운동 후 만주에서 의열단 활동 등을 하면서 독립운동을 하고 수차례 투옥되고 풀려나길 반복하였다. 옥중에서 광복을 맞고 풀려났으며, 그 후 제2대 안동군 국회의원에 당선된다.

1920년 김규식(金奎植)·여운형(呂運亨) 등과 함께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혁명단체대표자대회에 한국대표로 참석하였다. 1920년 9월경 의열단이 국내에 들어와 전국적인 규모의 폭동과 요인 암살 및 조선총독부에 폭탄을 투척할 목적으로 국내에 폭탄반입을 시도할 때 이에 가담하다 대구에서 체포되어 대구형무소에서 징역 12년형을 선고받고 복역하던 중 1년간 투옥되었다.

1952년 6월 25일 부산에서 열린 6·25 기념식장에서 유시태로 하여금 이승만 대통령을 암살하도록 하였으나, 권총이 불발에 그쳐 실패하였다. 이 사건의 주모자로 무기징역을 선고받고 복역하다가, 4·19 혁명과 함께 복역 만 7년 10개월만인 1960년 4월 28일에 석방되었다.[3] 그 후에 제5대 국회의원에 당선된다. 독립유공자 서훈은 받지 못했다.

1960년 7월 민의원에서 열린 대통령 선거에서 1표를 얻었다.[4]

참고 자료편집

각주편집

  1. “김시현 [金始顯, 1883~1966]”. 네이버 백과사전 (두산백과사전 EnCyber & EnCyber.com). 2007년 10월 28일에 확인함.  |제목=에 지움 문자가 있음(위치 5) (도움말)[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2. “김시현 옹 별세(金始顯翁別世)” (PDF). 동아일보. 1966년 1월 4일. 2008년 3월 29일에 확인함. 
  3. “김시현 옹 출감(金始顯翁出監)” (PDF). 동아일보. 1960년 4월 29일. 3면. 2008년 3월 29일에 확인함. 
  4. 한국정치론(김용욱 지음 | 오름 | 2006) 454
  전 임
(안동군 갑)김익기
(안동군 을)임영신
제2대 국회의원(안동군 갑)
1950년 5월 31일 - 1954년
민주국민당무소속
(안동군 을)김익기
후 임
(안동군 갑)권오종
(안동군 을)김익기
 
  전 임
(안동군 갑)권오종
(안동군 을)김익기
제5대 국회의원(안동군 갑)
1960년 7월 29일 - 1961년 5월 16일
무소속
(안동군 을)박해충
후 임
권오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