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경 (신라)

김인경(金仁慶, 생몰년 미상)은 신라(新羅) 문성왕(文聖王)의 후손으로 벼슬이 각간(角干)에 이르렀다. 손자 김부(金傅)가 경순왕에 올라 의흥왕(懿興王)에 추봉되었다.[2] 일명 김실홍(金實虹)[3] 또는 김관유(金官柔)[4]라 한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김인경
金仁慶
지위
신라의 왕족
이름
김인경(金仁慶)
이칭 김실홍(金實虹) 또는 김관유(金官柔)
시호 의흥왕(懿興王)
신상정보
출생일 생년 미상
출생지 ?
사망일 몰년 미상
사망지 ?
왕조 신라(新羅)
가문 신라 김씨(新羅 金氏)
부친 김민공(金敏恭)[1]
모친 ?
배우자 ?
자녀 김억렴(金億廉), 김효종(金孝宗)
종교 불교(佛敎)

삼국사기에 서발한(舒發翰) 김인경(金仁慶)의 아들인 효종랑이 어머니를 봉양하려고 부잣집에 자신의 몸을 팔아 종이 된 『효녀 지은(知恩)』의 몸값을 갚아 양민으로 만들어주자, 정강왕(定康王)이 이를 대견하게 여겨 그를 헌강왕의 딸과 결혼시켰다고 기록되어 있다.

가계편집

각주편집

  1. 『신라경순왕전비』
  2. 삼국사기
  3. 신라경순왕전비(新羅敬順王殿碑) : 탈해왕이 거두어 기르며 알지라 이름하고 김씨로 사성하였으니 이것이 득성의 유래이다. ~ 22세는 신무왕이요, 23세는 문성왕이요, 24세는 안(安)이요, 25세는 민공이요, 26세는 실홍이니 의흥왕으로 추숭되고, 27세는 효종이니 신흥왕으로 추숭되고 28세가 경순왕이다. 1814년 김계락 찬하다.[1]
  4. 삼국유사
  5. 신라경순왕전비(新羅敬順王殿碑) : 탈해왕이 거두어 기르며 알지라 이름하고 김씨로 사성하였으니 이것이 득성의 유래이다. ~ 20세는 예영이요, 21세는 균정이니 성덕왕으로 추숭되고 22세는 신무왕이요, 23세는 문성왕이요, 24세는 안이요, 25세는 민공이요, 26세는 실홍이니 의흥왕으로 추숭되고, 27세는 효종이니 신흥왕으로 추숭되고 28세가 경순왕이시다. 1814년 김계락 찬하다.[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