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나제동맹(羅濟同盟)은 백제신라동맹을 뜻하는 말로서, 신라의 ‘라’와 백제의 ‘제’를 따서 붙인 이름이다.

성립배경편집

427년 고구려장수왕남진정책을 펴기 위해 수도를 국내성에서 평양성으로 천도하자, 이에 위협을 느낀 백제비유왕신라눌지 마립간433년에 동맹을 맺었다.하지만 그동맹은 파기된다

과정편집

475년 백제에서 개로왕이 전사하고, 도읍이 함락될 때 문주왕은 신라군의 도움을 받아 나라를 보존한다. 493년(신라 소지 마립간 15, 백제 동성왕 15) 이 동맹의 강화를 위해 동성왕시기에는 혼인동맹까지 맺어졌었다. 성왕때에 백제는 이전에 고구려에게 빼앗긴 한강 유역을 찾기 위해 551년 연합군을 형성하고 드디어 되찾았으나, 백제는 이를 유지하지 못하고 물러났고 553년 그 지역을 신라가 거두며 나제동맹은 파기되었다. 이후 관산성 전투에서 성왕이 전사하는 사태가 벌어지며, 약 100여 년간 두 나라는 원수 사이로 지내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