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모쿠촌(일본어: 南牧村)은 군마현의 남서부에 있는 간라군의 정이다.

난모쿠촌
なんもくむら
南牧村



난모쿠 촌기
난모쿠 촌장
나라일본의 기 일본
지방간토 지방
도도부현군마현
간라군
시정촌코드10383-7
면적118.83km2
총인구1,332명 [편집]
(추계인구, 2024년 6월 1일)
인구밀도11.2명/km2
촌목삼나무
촌화ヒトツバナ
촌조섬휘파람새
난모쿠촌청
촌장長谷川最定
소재지〒370-2806
군마현 간라군 난모쿠촌 大字大日向1098
북위 36° 9′ 31″ 동경 138° 42′ 41″ / 북위 36.15861° 동경 138.71139°  / 36.15861; 138.71139
난모쿠촌 동사무소
웹사이트난모쿠촌 위키데이터에서 편집하기 - 공식 웹사이트
v  d  e  h

2008년 현재의 노령 인구 비율은 57.0%로 일본 제일을 자랑하고 있으며 여성만으로 보면 60%를 넘는다. 반대로 유소 인구 비율은 불과 4.6%로 일본에서 제일 낮다. 나가노현미나미마키촌(南牧村)과 한자가 같다.

역사

편집
  • 1955년 3월 15일 : 이와도 촌, 쓰키가타 촌, 오자와 촌이 합병해 난모쿠 촌이 탄생, 현재에 이른다.
  • 1956년 4월 1일 : 촌의 일부가 시모니타정에 편입되었다.

인구

편집

1960년대 이후 1만 명 미만이 되었으며, 고령화율이 2006년 10월보다 일본 제일이다. 2013년 10월 1일 시점에서 마을 주민의 평균 연령은 64.6세(남성:62.2세, 여성:66.7세)이다. 과소지역자립촉진특별조치법 제2조 1항의 '과소지역'으로 지정되어 있어 마을 유지를 위해서도 과소대책이 시급한 상황이다.

2015년 인구조사에서 노년인구 비율은 60.5%로 일본 제일의 비율이다. 이 조사에서 노년 인구 비율이 60%를 넘는 시정촌은 당촌뿐이다.반대로 연소 인구 비율은 3.0%로 2015년 시점에서 일본에서 가장 낮은 비율이다.

2020년 인구조사에서는 노년인구 비율이 65.2%로 더욱 높아져 계속 일본 최고치를 기록했다. 연소 인구 비율은 2.4%로 일본에서 두 번째로 낮은 수치이다. (또한 일본에서 가장 낮은 시정촌은 후쿠시마 제1 원자력 발전소 사고로 마을 주민 대부분이 피난하고 있던 오쿠마 정이다)

2014년 5월 8일 민간 싱크탱크 '일본창성회의'가 발표한 '소멸 가능성 도시'의 시정촌 중 '가장 소멸 가능성이 높다(추계 젊은 여성 인구 감소율 89.9%)'고 지적되었다.

 
南牧村의 전국의 연령별 인구 분포(2005년) 南牧村의 연령·남녀별 인구 분포(2005년)
자주색 ― 南牧村
녹색 ― 일본전국
파랑색 ― 남자
빨간색 ― 여자

南牧村(에 해당되는 지역)의 인구추이
총무성통계국 국제조사로부터


외부 링크

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