납골당

납골당(納骨堂) 또는 봉안당(영어: columbarium영어: charnel house)은 시신을 화장한 후 남은 재를 담아 모셔두는 곳이다. 예전에는 납골당이 정식 명칭이었는데 일본의 문화라는 비판이 있어 2005년 5월 25일 산업자원부 기술표준원에서는 명칭을 '봉안당'으로 바꾸어 이를 KS규격으로 정했다. 벽면에 작은 벽감(壁龕)을 여러개 설치해서 그곳에 골호(骨壺)나 석관을 넣었다.

Columbarium (selective color).jpg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