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노리사치계(怒利斯致契, ? ~ ?)은 백제승려로, 백제 성왕 때의 인물이다. 벼슬은 달솔에 이르렀다.

성왕 30년인 552년 왕의 명으로 불상, 경론 등을 에 전파하였다.[1]

노리사치계가 불교를 전하자 당시 왜왕은 매우 기뻐했고, 일본의 고대 아스카 문화 성립과 발전에 크게 기여하였다

각주편집

  1. 卷第十九 欽明天皇〉. 《일본서기》. 720. 十三年...冬十月、百濟聖明王、更名聖王。遣西部姬氏達率怒唎斯致契等、獻釋迦佛金銅像一軀・幡蓋若干・經論若干卷。 (13년(552년) 겨울 10월, 백제의 성명왕(혹은 성왕이라고도 한다)이, 서부달솔 희씨 노리사치계를 보내어 석가불금동상 1구와 깃발 약간, 경전 여러 권을 보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