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능렬(淩烈)은 중국 삼국시대 의 신료이다. 오의 맹장 능통(淩統)의 장남.

능통 사후 손권(孫權)이 능통의 생전 공적을 높이 평해 능렬은 정후(亭候)에 봉해졌고, 능통의 부하들을 받았다.[1] 후에 능렬이 죄를 범해 작위가 박탈당했다.

가계편집

 

관련 인물편집

능봉 능조 능통

각주편집

  1. 오나라는 당시 호족들로 이루어진 국가였기에 장수들 각각에게 사병(私兵)이 있었기 때문에 이러한 상속이 가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