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다이호(일본어: 大宝)는 일본연호 중 하나이다. 때에 따라서는 한자 大宝(大寶, 대보)를 타이호가 아닌 다이호(だいほう)라고도 읽을 수 있다. 다이호 율령의 완성과 반포로 일본이 율령제를 시행하게 된 시기이다.

다이호 연호 개원은 다이호 율령 완성과 시행, 수도 후지와라쿄, 견당사 파견 등과 같은 율령 국가 성립의 일환으로서 시행되었다.

니혼쇼키》에 따르면 “다이호” 이전에도 다이카하쿠치슈초 등의 연호가 있었다고는 하지만, 어쨌든 이때 연호 제도는 단절된 상태에 있었다. 이 다이호 개원으로 연호 사용이 재개되었고, 이후 일본의 연호 제도는 끊기는 일 없이 현재까지도 계속되고 있다.

개원편집

  • 몬무 천황 5년 3월 21일(율리우스력 701년 5월 3일)에 사용이 재중지되어 그간 사용하지 않던 연호를 다이호로 개원(改元)하여
  • 다이호 4년 5월 10일(율리우스력 704년 6월 16일) 게이운으로 개원되었다.

유래편집

쓰시마 섬에서 금을 헌상받은 것을 기념해 개원했다.

다이호 시기에 일어난 일편집

서력과의 대조표편집

다이호 원년 2년 3년 4년
서력 701년 702년 703년 704년
간지 신축 임인 계묘 갑진

관련 항목편집


이 전
슈초
(686년)
사용 중단
(686년 ~ 701년)
일본연호
701년 ~ 704년
다 음
 게이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