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역사편집

다천 섬 철수편집

1955년까지 중화민국이 다천 군도를 통치했다. 1940년대 후반 중화인민공화국 군대가 푸젠성으로 진군함에 따라 중화민국 국군중국 본토 해안 들로 철수했다. 1955년 1월 20일 제1차 타이완 해협 위기중화인민공화국이 점령했다. 9일 후 미국 의회에서 통과된 대만결의안에 따라 2월에 중화민국측은 미국 해군의 도움을 받아 철수했다. 그 당시 다천 군도는 저장 성의 중심지로 기능하고 있었다. 제7함대는 시민 14,500명, 군인 10,000명, 유격대원 4천 명, 4만 톤의 군사장비와 보급품을 옮기기 위해 보트 132대와 항공기 400대를 사용했다. 다천 섬 철수 사흘 후 중화인민공화국이 차지했다. 장제스는 어쩔 수 없이 이 섬에서 철수해서 금문도마쭈 열도 방어에 힘썼다. 피란민은 타이완 내 다른 도시 지역으로 간 이들을 제외하고 거의 이란 현에 재정착했다.

지리편집

다천 군도는 북쪽으로 저우산 군도와 남쪽으로 난지산례 섬(南麂山列岛)을 접하며 자오장 구 본토에서 52km 떨어졌다. 다천 군도는 작은 암석까지 포함해 29개의 섬으로 구성됐으며 넓이는 14.6km2다. 평균기온이 16.7도고 기후는 열대기후다.

경제편집

예전에는 전통적 어업이 행해졌으나 어장이 고갈되어 양식업으로 전환됐다. 소득증대에도 불구하고 많은 노동력을 필요로 하지 않기에 주민들이 다천 군도를 떠나 인구가 줄어들었다.

최근[언제?] 관광업이 주 수입원으로 각광받고 있다. 녹지율이 56% 이상인 다천 군도에는 성급산림공원이 있고 수려한 자연경관이 많으며 관광객들은 제2차 세계 대전국공 내전 시절 군사유적지도 방문한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