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 용흥사 동종

담양 용흥사 동종(潭陽 龍興寺 銅鍾)은 전라남도 담양군 월산면 용흥사에 있는 조선시대의 종이다. 2008년 3월 12일 대한민국의 보물 제1555호로 지정되었다.[1]

담양 용흥사 동종
(潭陽 龍興寺 銅鍾)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보물
종목보물 제1555호
(2008년 3월 12일 지정)
수량1구
시대조선시대
소유용흥사
위치
담양 용흥사 (대한민국)
담양 용흥사
주소전라남도 담양군 월산면 용흥사길 442,
용흥사 (용흥리)
좌표북위 35° 20′ 28″ 동경 126° 53′ 0″ / 북위 35.34111° 동경 126.88333°  / 35.34111; 126.88333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용흥사범종
(龍興寺梵鐘)
대한민국 전라남도유형문화재(해지)
종목유형문화재 제90호
(1982년 10월 15일 지정)
(2008년 3월 12일 해지)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이 종은 조선시대 주종장(鑄鍾匠) 중 김애립(金愛立), 김성원(金成元) 등과 함께 사장계(私匠系)를 대표하는 김용암(金龍岩)이 주가 되어 1644년에 주성한 종으로, 규모도 비교적 클 뿐만 아니라 비례감과 조형성이 뛰어나다. 또한 종 고리로 쌍룡(雙龍) 대신 활력 넘치는 사룡(四龍)을 채용하여 특이함을 보이고, 종신에 시문된 각종 문양의 표현에서도 세련미가 넘쳐 난다 따라서 이 종은 다른 조선 후기 범종에 비해 뛰어난 조형미와 문양 표현 등의 주조기술이 돋보이는 수작이다.[1]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문화재청고시제2008-19호, 《국가지정문화재<보물> 지정 및 지정번호변경》, 문화재청장, 2008-03-12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