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대립왕(독일어: Gegenkönig)은 왕위를 놓고 대립하여 왕권을 행사한 사람을 가리킨다.

유럽사에서 주로 쓰는 말로, 동양사에는 난보쿠초 시대나 여러 황제가 제각기 정통을 주장한 남명이 있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