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데스티네이션》(Final Destination)은 2000년 초자연 스릴러 공포 영화이다. 주인공 알렉스에게 죽음을 예지하는 능력이 있어서 10대 아이들이 비행기 충돌을 막음으로써 죽음을 피할 수 있게 되었다. 이렇게 사고를 피하였으나 갑작스럽고 신비한 사고로 인하여 그들이 하나씩 죽어나가기 시작한다. 대본은 본래 《엑스파일》 대본가 제프리 레드딕이 담당하였다. 감독 제임스 웡은 이 시리즈의 작가, 프로듀서, 감독을 모두 맡았다. 이 영화는 뉴 라인 시네마가 배포하였다. DVD는 2000년 9월 26일에 출시되었다.[1] 이 영화는 파이널 데스티네이션 시리즈의 첫 편으로, 그 뒤에 세 편의 속편과 일련의 책들이 출시되었다. 대한민국에서는 처음에 "데스티네이션"이라는 제목으로 붙었으나 제 4편의 제목의 영향에 따라 "파이널 데스티네이션"이라는 원 제목도 함께 쓰인다. 중국에서는 "죽음의 신이 왔다"(死神來了)와 "죽음의 종착역"(绝命终点站) 이라는 제목으로 출시되었다.

Picto infobox cinema.png
데스티네이션
Final Destination
감독제임스 왕
제작크레이그 페리,워렌 자이드,글렌 모건
각본글렌 모건, 황예유, 제프리 레드딕
원작제프리 레드딕
출연데본 사와, 알리 라터, 커 스미스
음악셜리 워커
촬영로버트 맥러클런
편집제임스 코브렌츠
국가미국

파이널 데스티네이션은 뉴욕주의 롱아일랜드 섬에서 일어난다. 극중 비행기사고가 일어나는 곳은 이 섬의 JFK공항이다.[2] 존스 비치, 존 F. 케네디 국제공항과 같은 지역이 보인다. 뉴욕의 나소 카운티가 언급된다. 그러나 밴쿠버 국제공항이 JFK에 설립되었다. 파이널 데스티네이션2,5의 배경은 뉴욕으로 1편과 동일하며 파이널 데스티네이션3,4의 배경은 맥킨리라는 지역으로 설정되었다.

출연편집

SBS 성우진 (2001년 6월 24일)편집

속편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