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팽 (칭호)

도팽 드 프랑스(프랑스어: Dauphin de France)는 1350년에서부터 1791년, 그리고 1824년부터 1830년까지 프랑스 왕국의 왕위 계승자에게 붙이던 칭호로 보통 왕세자로 번역된다.[1] 정식으로는 도팽 드 비엔누아 (Dauphin de Viennois)이다.

도팽의 문장
도피네의 문장

프랑스 남동부에 있는 비엔누아를 다스리던 백작 기 8세는 돌고래를 자신의 문장으로 사용하였으며, 그 때문에 프랑스어로 돌고래라는 뜻의 ‘르 도팽(le Dauphin)’이라고 불렸다. 이후 비에누아의 도팽이라는 칭호는 어느새 비에누아의 통치자만이 쓰는 독특한 칭호로 굳어져 그의 후계자들이 이 칭호를 계승하여 계속해서 사용해 왔다. 또한 도팽의 봉토는 도팽령이라는 뜻의 도피네(Dauphiné)라고 불리었다.

그러나 1349년 비엔누아 백작 도팽 움베르 2세가 도피네를 프랑스의 필리프 6세에게 매각하면서,[2] 프랑스 왕실에서 이 칭호를 사용하게 되었다.[3][4] 최초로 도팽의 칭호를 받은 프랑스 왕세자는 샤를(훗날 샤를 5세)였다.[3]

1349년에 필리프 6세는 도피네의 매입을 추진하며 당시 왕세자였던 장(훗날 장 2세)에게 줄것을 염두에 두고 있었다. 그러나 협상이 타결되자마자 서거하고 왕세자 장이 장 2세가 되어 즉위하면서 도피네를 자신의 아들이자 새로운 왕세자 샤를에게 물려주었다. 1364년에 장 2세가 죽고 샤를 5세가 즉위하였다. 샤를 5세는 1368년에 자신의 아들 샤를 왕세자 (훗날 샤를 6세) 에게 도팽의 칭호를 물려주었다.[5] 이때부터 이 칭호는 프랑스 왕국의 왕위계승자(추정 상속인)를 뜻하는 말로 굳어지게 되었다.[6]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네이버 프랑스어 사전] 도팽(Dauphin) 프랑스 황태자
  2. 앙드레 모로아 <프랑스사> 기린원 1998.11.10 p89
  3. [[브리테니커 백과사전].....Dauphin, title of the eldest son of a king of France, the heir apparent to the French crown, from 1350 to 1830. The title was established by the royal house of France through the purchase of lands known as the Dauphiné in 1349 by the future Charles V.
  4. 예전부터 도팽의 칭호를 썼던 비엔누아 가문의 분가인 몽팡시에 가문의 후손들 역시 도팽이란 칭호를 프랑스 혁명 전까지 계속 사용하였다. 그렇기 때문에 두 도팽을 구별할 때는 프랑스의 왕위계승자는 ‘르 루아 도팽(le roi dauphin; 왕 도팽)’이라 했고, 오베르뉴의 영주는 ‘르 프랭스 도팽(le prince dauphin; 공작 도팽)’이라 불렀다.
  5. [다음백과] 도팽(Dauphin de France).....1349년 비에누아의 도팽이 된 프랑스의 샤를은 1364년 프랑스 왕위에 올랐고, 훗날 샤를 6세가 된 아들에게 도피네를 물려주었다(1368). 그 뒤부터 프랑스 왕의 맏아들은 도팽 칭호를 받았다.
  6. [브리테니커 백과사전].....Charles of France, made dauphin of Viennois in 1349, became king of France in 1364 and granted Dauphiné to his son, the future Charles VI, in 1368, thus establishing the precedent whereby the French king’s eldest son became dauph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