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몽 라디게

레몽 라디게(Raymond Radiguet, 1903년 6월 18일 ~ 1923년 12월 12일)는 프랑스소설가이다.

Picto infobox auteur.png
레몽 라디게
Raymond Radiguet
Raymond Radiguet.jpg
작가 정보
출생
생모르데포세
사망
파리
직업 작가, 저널리스트, 시인, 소설가
언어 프랑스어
국적 프랑스
학력 Lycée Charlemagne
부모 Maurice Radiguet (부)
동거인 Beatrice Hastings
Irène Lagut
주요 작품
묘비
Père-Lachaise - Division 56 - Radiguet 02.jpg
묘소 페르 라셰즈 묘지

파리 근교에서 출생이며, 출정 병사의 아내와 소년의 연애를 냉정하고 관능적인 필치로 그린 소설 《육체의 악마》(1922년) 로 일약 시인 랭보와 비견할 신동으로 등장하였으나 그해에 "나는 사흘 후면 신(神)의 병사(兵士)에게 총살을 당할 거야"라고 콕토에게 말한 얼마 후 병사하였다.

1924년 유작 《도르젤 백작의 무도회》가 출판되었으나 《클레브의 아낙네들》 등 고전적 심리소설을 모방하여, 이른바 전후 풍속의 난잡함에 고의적으로 반항한 점에 독자성이 있으며 사교계를 배경으로 한 단순하고 이지적인 연애심리의 분석이 체스 선수 같은 명석한 의식과 과정으로서 묘사되고 있다. 전작을 능가하는 걸작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 이 외에 시집 《타오르는 뺨》(1920년) 외에 희곡 작품이 있다.

한국어 번역편집

  • 원윤수 옮김, 《육체의 악마》, 민음사, 2014년 5월 16일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