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루돌프 슈타믈러(독일어: Rudolf Stammler, 1856년 2월 19일1938년 4월 25일)는 신칸트파마르부르크학파에 속하는 독일법학자이다. 비판적 방법에 따라서 법의 순수 형식을 찾고, ‘불가침적·자주적·결합적 의욕’이라는 법개념에 도달하였다. 이 자유로운 의욕의 결합된 순수 완성상태를 정(正 : 당위(當))법인 법이념으로 하였다. 법실증주의에 의한 자연법 부인에 반대하지만, 다른 한편으로 일부일처제처럼 고래(古來)의 자연법론이 경험적 내용을 가지고 주장된 것에 대해서도 반대하고 순보편 형식적인 ‘내용가변(內容可變)의 자연법’을 설파하였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법의 발달〉, 슈타믈러"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