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카 킬리우스

마리카 킬리우스(독일어: Marika Kilius, 1943년 3월 24일 ~ )는 독일피겨스케이팅 선수이다. 한스위르겐 보임러와 페어를 이뤄 올림픽에서 은메달 2개, 세계 선수권 대회에서 2번 우승하였다.

마리카 킬리우스
Marika Kilius
아이스쇼 공연 중인 킬리우스(1964년)
개인 정보
국적독일
출생1943년 3월 24일(1943-03-24)(80세)
나치 독일 프랑크푸르트암마인
168cm
파트너프란츠 닝겔
한스위르겐 보임러
코치에리히 첼러

생애 편집

마리카 킬리우스는 1943년 3월 24일에 헤센주 프랑크푸르트 암마인에서 미용사의 딸로 태어났다.[1]

1964년에 프랑크푸르트 암마인 출신인 공장 소유자의 아들 베르너 찬과 결혼했으나 이혼했다. 이후에 재혼했으나 두번째 남편과도 이혼하였다.

선수 경력 편집

킬리우스는 싱글 스케이팅 선수로 시작했지만 일찌감치 페어로 전향했다. 1948년에 프란츠 닝겔과 페어를 구성했으며, 1956년 동계 올림픽에서 4위를 했고 1957년 세계 선수권 대회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닝겔과의 조를 해체한 후 1957년에 킬리우스는 에리히 첼러의 지도로 한스위르겐 보임러와 함께 페어를 구성했으며, 세계 선수권 대회에서 2번 우승했다.

1959년에 독일 올해의 여자 운동 선수로 선정되었다.

각주 편집

  1. “마리카 킬리우스” (독일어). 

외부 링크 편집